본문 바로가기

데이빗 보위

2019년 상반기 데이빗 보위 이야기 모음 (틴 머신 & 아워즈 주의) #1 프레디 머큐리 추모 공연에서 함께 ‘Under Pressure’를 부르는 애니 레녹스와 보위. 일명 72,000명 모인 웸블리에서 보위 덕질하기. 퀸과 보위가 함께 무대에서 ‘Under Pressure’를 연주한 처음이자 마지막 공연이기도. #2 모트 더 후플 앨범은 뭘 사든 딱 하나만 사는 건 너무 애매해서 결국 이 베스트 앨범을 샀다. 보위 아니었으면 지금도 몰랐을 밴드 #3 2019년 보위절 #4 보위의 7인치 바이닐 박스셋 [Spying Through A Keyhole] 4월 5일 발매 #5 아워즈는 역시 히트작이군. TJ 미디어에서 보위 검색하면 나오는 곡이 Under Pressure, Let's Dance, Thursday's Child인 걸 보니. (세 곡이 전부임) 아래는 덤으로 올려.. 더보기
도니 맥카슬린(Donny McCaslin) 그룹 내한공연 사진들 + 셋리스트 도니 맥카슬린은 작년 10월에 발표한 앨범 [Blow]가 “좀 더 실험적이며 특정 장르나 형식에 구애받지 않던 보위의 작업 방식을 통해 자신도 새로운 경지에 들어선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원래 나는 도니 맥캐즐린으로 표기했으나 이번엔 기획사에 맞춰 도니 맥카슬린으로 씀) 하지만 전작 [Beyond Now]와 큰 차이를 보이는, 보컬 비중이 늘고 재즈라는 틀에서 더 벗어난 앨범이었다. 보위의 [Let’s Dance], [Tin Machine] 앨범의 장단점이 모두 보이는 의아한 앨범이라고 해야 할까. 계속 고민했던 공연은 [Blow] 앨범을 열 번 정도 듣고 예매했다. 그게 공연 이틀 전이었으니, 거의 현장 구매 수준이라고 할 수 있다. 반복해서 듣다 보니 새 앨범은 어느 정도 익숙해졌는데 어떤 공연이..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8년 음악일지 (10~12월) #1 10월이라고 라디오에서 펫 샵 보이즈 'My October Symphony' 틀어준다. 히트곡은 아니었지만, 오랜 기간 좋아했던 노래. #2 추억팔이도 할 겸 벨벳 골드마인을 틀었는데, 결국 끝까지 다 봤다. #3 영국의 모조 매거진 300호 발행. 고로 25년 이상 음악 월간지를 만들었다는 의미. 커버는 비틀즈 화이트 앨범 특집. 핵심은 부록 시디인데 유투, 악틱, 노엘 갤러거, 벡, 세인 빈센트, 폴 웰러, 노라 존스, 조니 마, 아노니 등 열다섯 뮤지션의 정규 앨범 미수록 곡이 실림 #4 아침에 카펜터스 노래를 들으면 전날 애인에게 이별 통보받고 밤새워 마신 술이 안 깬 것 같은 (몽롱하면서 슬픈) 상태가 된다. 모든 게 그런 건 아니고 'Rainy Days and Mondays'나 'Good.. 더보기
데이빗 보위 글래스톤베리 2000 + 케이트 부시 박스셋 개봉기 보위의 글래스톤베리 2000 2CD + DVD 세트. 사진으로 수십번을 봤는데도 실물을 받으니 설레더군요. 최근에 산 보위 박스셋들이 워낙 컸기 때문에 이 세트는 더 작게 보였어요. 두 개의 디지팩이 들어 있는 구성입니다. 패키지와 부클릿은 평범한 수준이지만, 예쁩니다. 굉장히 피곤했던 날에 이 박스셋을 받았는데, 결국엔 DVD를 처음부터 끝까지 보게 되었어요. 아주 즐거워 보이는 보위를 보며 저도 같이 웃었습니다. 화질은 나쁘지 않은 수준이고 음질은 아주 훌륭했어요. 오래된 DVD로 가지고 있는 [Glass Spider]와 비교하면 아주 좋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건 박스셋 구성품은 아니고, 트친 님이 제작한 보위 배지입니다. 실물은 사진보다 10배는 더 예쁘답니다. 이건 예상보다 빨리, 무사히 도착해.. 더보기
데이빗 보위 박스셋 'Loving The Alien 1983 – 1988' 개봉기 + 최근에 구한 것들 올해도 아마존 UK에서 구매한 네 번째 보위 박스세트 'Loving The Alien 1983 – 1988'. 언젠가 이 시리즈가 종료되면 왠지 추석이 허전해질 것 같다. 주변에서 파손된 제품 받았다는 이야기를 꽤 많이 들었기 때문에 별다른 손상 없이 받았다는 것 자체로 만족. 80년대다운 화려한 커버들 LP로만 듣던 [Let’s Dance] 앨범 라이브 앨범으로는 처음 공개되는 [Serious Moonlight]. 귀요미 보위를 만끽할 수 있는 83년 공연 제대로 들은 기억이 없던 [Tonight]도 드디어 정주행. 역시 이상한 앨범이야. 두 가지 버전의 [Never Let Me Down]. 처음에는 계속 2018년 버전만 들었는데, 87년 버전도 틀기 시작했다. 자꾸 빠져드네. 강제 입덕할 시간이 됐.. 더보기
데이빗 보위의 78년 런던 라이브 앨범 [Welcome To The Blackout] 6월 발매 올해 레코드 스토어 데이 한정 3장짜리 LP로 먼저 공개되었던 미발표 라이브 앨범 [Welcome To The Blackout]이 드디어 CD와 디지털로 발매됩니다. 1978년 3월부터 약 9개월간 이어진 ‘Isolar II Tour’ 중 7월 런던 공연을 수록하였으며 총 24곡이 수록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Low] 앨범에서 무려 7곡이나 선택되었네요. ‘Warszawa’가 톱 트랙이며 ‘Speed Of Life’, ‘Sound and Vision’ 등을 라이브 앨범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David Bowie - Welcome To the Blackout (Live London ’78)CD 1 < >는 곡이 수록된 앨범01 Warszawa 02 Heroes 03 What In The Worl.. 더보기
2018년에 구한 데이빗 보위(David Bowie) 아이템들 + 소소한 덕질의 기록 2018년 1월, 보위 주간이 밝았다. 나도 승객이고 싶다. 잘생김을 만끽할 시간. 결국 한동안 참았던 라자루스를 다시 틀고 말았다. 미세먼지 가득한 3월의 어느 숨쉬기 힘든 날, 회사 라디오에서 보위의 스타맨이 나왔다! 3분 정도였지만 세상이 아름답게 보였다. 화질과 패키지 모두 열악하지만 묘하게 보는 재미가 있는 글라스 스파이더. 영상 속 보위는 표지보다 훨씬 귀엽다. 보위 앨범은 아닌데, 커버 모델까지 차지한 클래식 앨범! 보위의 내레이션을 들을 수 있다. 올해도 알라딘 수입음반 할인전이 나를... 이건 시리어스 문라이트 DVD. 83년 9월 밴쿠버 공연으로 셋리스트가 아주 훌륭하다. 아시아 투어 다큐까지 포함된 165분짜리 영상. 이건 음반과 영상 합본으로 나온 VH1 실황. 일종의 보위 토크쇼라.. 더보기
데이빗 보위 박스셋 'A New Career In A New Town (1977-1982)' 개봉기 + 최근에 구한 것들 아마존 UK에서 생각보다 싸게 구매한 세 번째 보위 박스세트 시리즈 'A New Career In A New Town (1977-1982)'. 올해도 예약구매를 했는데, 이젠 매년 추석에 받는 선물세트 같다. 앞선 세트들과 다르지 않은 구성. 하지만 꽤 오래 기다려서 반가움이 컸다. 박스가 구겨지지 않은 것만으로도 만족 대부분 가지고 있던 앨범이라 사야 할 이유를 만들어야 했다. CD 11장이 들어있지만, 정규 앨범은 겨우 4장 우선 128P 미니 책자를 열어보고 히어로즈 EP와 앨범부터 감상하기 시작 이건 기존 리마스터 CD 버전 로(Low) 박스셋 버전 (위) / 기존 리마스터 CD 버전 (아래) 토니 비스콘티가 리믹스한 2017년 버전이 추가된 로저(Lodger) 박스셋 버전 이건 기존 리마스터 C..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