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반

화이트퀸의 2018년 음악 일지 (4~6월) #1 벡(Beck) 파는 (정말 보기 힘든) 트친님께 드린 1996년의 벡 #2 모닝 큐어(Cure) #3 내 스웨이드 스크랩북엔 시디에 붙어 있던 스티커들을 모은 페이지가 있다. 이런 짓은 이제 그만 ㅜㅜ #4 어쩌다 구한 악틱 2006년 라이브 앨범. (DVD+CD) #5 샘 스미스 티켓팅 실패. 또 암표상들만 원가양도(사기) 운운하며 접근하겠구나. 나 현대카드 왜 만들었지. ㅠㅠ #6 이 좋은 앨범이 알라딘에서 6000원이라는 헐값에 팔리고 있길래 내가 샀다. 커버 빼고 다 마음에 들어. 한국에서 인지도 제로인 게 정말 아쉬운 The 69 Eyes #7 벡 인포메이션 일본반. 보너스 트랙 3개에 DVD가 더해진 버전. 기본 커버이기도 한 빈 모눈종이(4P)에 원하는 스티커를 배열해 나만의 부클릿을 .. 더보기
차량 액션과 끝내주는 음악들의 하이파이브, 베이비 드라이버(Baby Driver) 사운드트랙 영화 ‘베이비 드라이버’는 차량 액션과 30개의 끝내주는 음악이 하이파이브를 나눈다. 에드가 라이트(Edgar Wright) 감독의 플레이리스트가 영화의 본바탕이었던 만큼, 사운드트랙도 존재감이 남다르다. 음악 저작권 문제 해결에만 영화 한 편 찍을 시간이 걸렸으니 ‘음악을 위한 영화’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사운드트랙은 영화의 오프닝이기도 했던 존 스펜서 블루스 익스플로전(Jon Spencer Blues Explosion)의 ‘Bellbottoms’부터 귓전을 강하게 자극한다. 댐드(The Damned)의 ‘Neat Neat Neat’, 티렉스(T. Rex)의 ‘Debora’, 데이브 브루벡(Dave Brubeck)의 ‘Unsquare Dance’ 등은 간밤에 꾼 짜릿한 꿈 같은 영화 속 명장면들을 떠.. 더보기
데이빗 보위의 78년 런던 라이브 앨범 [Welcome To The Blackout] 6월 발매 올해 레코드 스토어 데이 한정 3장짜리 LP로 먼저 공개되었던 미발표 라이브 앨범 [Welcome To The Blackout]이 드디어 CD와 디지털로 발매됩니다. 1978년 3월부터 약 9개월간 이어진 ‘Isolar II Tour’ 중 7월 런던 공연을 수록하였으며 총 24곡이 수록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Low] 앨범에서 무려 7곡이나 선택되었네요. ‘Warszawa’가 톱 트랙이며 ‘Speed Of Life’, ‘Sound and Vision’ 등을 라이브 앨범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David Bowie - Welcome To the Blackout (Live London ’78)CD 1 < >는 곡이 수록된 앨범01 Warszawa 02 Heroes 03 What In The Worl.. 더보기
오사카, 교토 음반점에서 만난 데이빗 보위 음반점 방문기는 늘 일본여행 포스팅에 슬쩍 얹은 것 같아 이번엔 단독 포스팅을 하게 되었다. 우선 그 중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보위 사진들을 모아봤다. 크로스비트에서 발행한 글램 록 스페셜. 여기서 보위가 빠질 수 없지. 루 리드, 티-렉스, 록시 뮤직도. 1981년에 나온 [Christiane F.] 사운드트랙은 1200엔에 판매되고 있다. 이 시디는 2001년 재발매 버전이 아닐까 싶다. 여러 타워레코드 매장에서 오랜 기간 자리를 차지하고 있는 블랙스타. 아쉽게도 2018년 봄부터 점점 사라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The Next Day]도 한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멋지구나. 중고로 2450엔에 판매되고 있는 베스트 앨범 [Legacy] 초기 곡들을 수록한 [London Boy] 중고는 .. 더보기
스웨이드 데뷔 앨범 [Suede] 25주년 에디션 브렛 사인반 개봉기 스웨이드의 데뷔 앨범 [Suede] 발매 25주년을 기념하는 25th Anniversary Edition을 드디어 받았습니다. 93년에 발매된 오리지널 커버 아마존에서 750장 한정으로 독점 판매한 컬렉터스 에디션을 구했습니다. 우측 상단에 있는 것이 바로 브렛 앤더슨 사인입니다. 드디어 브렛 사인을 보유하게 된 1인 우리를 울리고 또 울린 두 남자 화질, 음질이 조금 열악하더라도 감동할 준비가 되어 있는 열혈 팬이라면 만족할 구성입니다. 물론 2011년 딜럭스 에디션 정도로도 충분한 것 같긴 합니다. 일단 앨범 4장을 다 들었습니다. DVD는 조금씩 넘겨가면서 봤어요. 여기까지 왔으니 내년엔 [Dog Man Star] 25주년, [Head Music] 20주년 에디션 같이 냅시다. 호갱도 먼저 되는 게.. 더보기
2018년에 구한 데이빗 보위(David Bowie) 아이템들 + 소소한 덕질의 기록 2018년 1월, 보위 주간이 밝았다. 나도 승객이고 싶다. 잘생김을 만끽할 시간. 결국 한동안 참았던 라자루스를 다시 틀고 말았다. 미세먼지 가득한 3월의 어느 숨쉬기 힘든 날, 회사 라디오에서 보위의 스타맨이 나왔다! 3분 정도였지만 세상이 아름답게 보였다. 화질과 패키지 모두 열악하지만 묘하게 보는 재미가 있는 글라스 스파이더. 영상 속 보위는 표지보다 훨씬 귀엽다. 보위 앨범은 아닌데, 커버 모델까지 차지한 클래식 앨범! 보위의 내레이션을 들을 수 있다. 올해도 알라딘 수입음반 할인전이 나를... 보위가 다른 뮤지션과 작업한 곡, 다른 뮤지션이 커버한 보위 곡들을 꾹꾹 눌러 담은 ‘The Many Faces Of’ 시리즈. 패키지는 조금 아쉽다. 이건 시리어스 문라이트 DVD. 83년 9월 밴쿠버.. 더보기
엠지엠티(MGMT)의 네 번째 마법, 5년 만의 새 앨범 'Little Dark Age' 웨슬리언 대학교에서 만난 앤드루 밴윈가든(Andrew VanWyngarden)과 벤 골드바서(Ben Goldwasser)가 서로 좋아하는 음악을 공유하면서 결성된 사이키델릭 팝 밴드 엠지엠티(MGMT)가 네 번째 앨범 를 발표했다. 세 번째 앨범 이후 휴식기에 들어간 그들이 다시 돌아오는데 걸린 시간은 5년이다. 예상했던 것보다 빠른 반가운 컴백이다. ▲엠지엠티ⓒ http://whoismgmt.com 앤드루 밴윈가든은 “토킹 헤즈(Talking Heads)와 홀 앤 오츠(Hall & Oates), 기타 80년대 히트곡의 영향력을 애써 부정하지 않고 작업한 새 앨범을 통해 초심으로 돌아간 기분을 느낄 수 있어 신선했다”고 밝혔다. 밴드는 프로듀서 패트릭 윔블리(Patrick Wimberly)가 주문한 ‘기.. 더보기
더 스미스 ‘Queen Is Dead’ 30주년 + 버브 ‘Urban Hymns’ 20주년 박스세트 개봉기 작년에 구매한 음반들의 개봉기를 이제야 올리고 있습니다. 오늘은 더 스미스(The Smiths)와 버브(The Verve) [Queen Is Dead] 30주년 기념 박스세트입니다. 3CD+DVD로 구성되어 있는데, 박스를 받자마자 그냥 호갱 인증한 기분이 들었어요. 모리세이 새 앨범은 안 사도 가지고 있는 더 스미스 앨범은 또 사는 1인. 대체 여왕은 몇 번을 더 죽어야 할까요. 패키지는 만족스러운 수준입니다. 오리지널 앨범 + 데모&비사이드 + 보스턴 라이브에 DVD 오디오와 필름이 더해졌는데, 개인적으로 보스턴 라이브의 존재감이 컸던 것 같네요. 이 박스세트는 10점 만점에 6.5점 드리겠습니다! 이건 버브의 [Urban Hymns] 20주년 기념 박스세트입니다. 5CD+DVD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