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cord

아직도 소장중인 클리프 리처드 (Cliff Richard) 내한공연 실황 LP

나는 21살까지 대략 LP 500장을 가지고 있었다. 10대 후반부터 정말 억척스럽게 판을 모았다.
광화문, 청계천은 기본이고 LP가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무식하게 찾아가곤 했다.
동네 헌책방도 희귀 LP를 수집하는 최고의 장소였다.

하지만 LP를 보관하는 것에 점점 어려움을 느꼈고, 가깝게는 군대 문제도 있었다. 내 LP들이 안전하지 못할 것이라는 불안감이 극에 달할 무렵 시대는 급변하고 있었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핸드폰을 보유하게 되었고, 초고속 인터넷이 가능하게 되었다. 그 즈음 나는 음악 감상 매체를 모두 CD로 바꾸기로 결정했다.

어려운 결정이었지만, 과감하게 실행했다. LP를 팔아서 생긴 돈으로 모조리 CD를 샀다. 어린 나이에 CD 300장을 모을 수 있었던 것은 LP 때문이었다. 보유하고 있던 다수의 희귀 LP들을 사람들이 웃돈을 주고 사갔으니까. 



비틀즈, 퀸, 레드 제플린, 도어즈 등은 전집을 소장했지만 그 또한 과감히 보냈다. 그런데도 지금 내 방에는 몇 장의 LP가 있다.
가장 대표적인 LP가 이 클리프 리처드 내한공연 실황 앨범이다. 



사실 굉장히 뛰어난 라이브 앨범이라고 할 수는 없다. 하지만 나는 이 라이브를 굉장히 좋아한다. 한국에서 열린 공연을 음반으로 들은 것은 처음이기도 했고, 어딘가 모를 정겨움이 느껴졌다. 1970년대에 발매되었으니 이젠 골동품이라 할 수 있겠다. 



수록곡은 환상적이다. 한마디로 ‘한국판 베스트 앨범’이다.

Side 1
1 Shout
2 Move It
3 It's All In The Game
4 Big Ship
5 Good Times
6 Throw Down A Line

Side 2
1 The Day I Met Marie
2 La La La
3 Lady Came From Balti More
4 House Party
5 The Young Ones
6 Living Doll
7 In The Country

Side 3
1 Bachelor Boy
2 Something Good
3 If I Should Leave You
4 When I'm 68
5 Early In The Morning
6 Congratulations
7 Visions

Side 4
1 Evergreen Tree
2 Summer Holiday
3 We Say Yeah
4 Spanish Harlem
5 What I Say
6 Dynamite
7 Lucky Lips
8 Twist And Shout
9 Toy Soldier



1999년이었던가... 이 LP를 25,000원에 팔라는 제안이 있었다. 무슨 이유였는지 잘 모르겠지만, 그때 그 제안을 거절했었다.
당시 물가를 감안하면 파격적인 금액이던 것 같은데 말이다.

이 LP를 듣지 못한 것도 15년이 되어간다. 잡음이야 당연할테고 음악은 제대로 나올지 궁금하다. 나름 고이 보관하기는 했지만, 이미 흘러버린 시간의 흔적을 감출 수 없으니까. 

만약 내 지인 중에 당시 현장에 있던 분이 계시다면 흔쾌히 이 LP를 기증할 수 있을 텐데... 아니면 누군가에게 음원 추출이라도 부탁해보고 싶다. 고즈넉한 LP 사운드에 심취하여 음악을 즐겼던 때가 가장 좋았던 것은 분명하다.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기도 했던 때였고.

사실, 그립다. 그 시절의 순수하고도 미친 열정과 감성이.





Written By 화이트퀸 (styx0208@naver.com)
http://whitequeen.tistory.com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7.25 19:37

    와 저 당시에도 국내에서 공연실황이 그것도 더블로 발매가 된 게 있었군요
    클리프 리차드이기에 가능했던 걸까요? ㅎㅎ

    •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2010.07.28 15:05 신고

      저도 당시에 깜짝 놀랐습니다. 대한민국에 라이브 앨범 자체가 존재했다는 것이 말이죠. ㅎㅎ 아마도 클리프 리처드 공식 앨범은 아닌 것 같아요.

  • 윤종대 2010.07.29 16:20

    헉, 이런게 발매됐었다뉘 ㅎㄷㄷㄷ
    우리 오마니 저 공연 가셨다능... 이대강당에서 했는데 이대생들 그냥 들여보내줘서 공짜로 보셨다능 -_-;;;

    •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2010.08.02 16:01 신고

      ㅎㅎ 그 역사적인 공연을 가셨군요!
      1970년대에 실황 앨범이 있었다는 자체가 신기해요.
      한마디로 저건 부틀렉이라는 것인데, 그래도 내심 떨리는 가슴 붙잡고 듣던 LP예요 크큭

  • Hyakgirl 2010.08.21 08:55

    아직도 기억이 생생합니다. 그게 아마 69년 이었었죠?
    제가 시민회관 과 이대 공연 합쳐 모두 세번 다 봤어요.
    클리프에 관한것 LP 사진 사인 모두 한짐 되었는데......
    결혼하고 미국으로 이사 오면서 모두 두고 왔어요.
    지금 어디 있는지...... 가족들도 다 들어와서 이젠
    찿지도 못하네요. 이 앨범 보니까 그때 생각 납니다.
    그리고 이대 생들이라고 그냥 들여 보내주진 않았습니다.
    너무 사람들이 많이 밀리다가 그냥 밀려 들어간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워낙 사람들이 많아서 통제 불능이었으니까요.
    아~! 벌써 40년이 넘었네요......

    •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2010.08.22 13:54 신고

      앗! 이렇게 생생한 얘기를 들려주시니 감동입니다.
      공연을 세 번이나 했다는 것도 저는 처음 알았습니다.
      정말로 40년 넘은 이야기가 되었네요. 아직도 클리프 리처드를 잊지 못하는 분들이 많겠죠? 가끔은 6-70년대 음악과 함께 젊음을 보낸 선배님들의 옛날 이야기들을 밤새 듣고 싶기도 합니다 ^^

  • hyakgirl 2010.08.27 15:03

    클리프 리처드는 제 인생의 중요한 한 부분이었습니다. 철이들 무렵부터 결혼 후 까지도......
    아마 고등학교때 가장 열광했었죠. 우연히 짝이된 친구가 클리프 리처드의 광팬어어서
    우리 우정이 정말 돈독했었어요. 클리프 리처드 때문에 그 친구는 영어를
    열심히 해서 지금은 미국 신학대학의 교수도 됐구요. 클리프 리처드라는 한 사람이
    정말 많은 사람들한테 영향을 주었답니다. 가수이면서 또 독실한 크리스천으로
    본 받을것이 많은 사람이었습니다. 그때 당시에는 송창식 윤형주 이 두사람이 트윈 폴리오라는 이름으로 정말 지금의 아이돌 부럽지 않은 인기를 누렸었죠. 중학교 때 트윈 폴리오 콘서트,
    그때는 리사이틀이었죠, 보러다니고... 너무 그리운 시절이에요. 얼마전에 윤항기씨 TV나온
    모습 보면서 세월이 많이 흘렀다는것 실감하게 되었어요. 그때 당시에 '별이 빛나는 밤에'가
    어찌나 유행이었는지...... 아! 참 그립네요. 화이트 퀸께 감사드려요. 거의 잊혀져 가던
    오래된 추억을 생각하게 해줘서......

    •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2010.08.30 00:58 신고

      정말로 음악을 사랑했던 시절을 보내셨네요.
      이렇게 텍스트로만 이야기를 들어도 가슴이 뜁니다.
      그 시절의 클리프 리처드, 포크 등등...
      여러모로 열악했지만 음악 자체에 집중할 수 있던 아름다운 시절의 이야기들이요. 낡은 LP 사진 하나로 조금이나마 추억을 떠오르게 해 드렸다면 저야말로 기쁜 일이죠. 블로그에 포스팅을 한 보람을 느낍니다 ^^
      이렇게 종종 음악 이야기 해주시면 정말로 감사할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boyguyboy.tistory.com BlogIcon 칼라이레 2011.05.19 23:03 신고

    이 앨범은 유니버셜에서도 인증한 공식 앨범인데 유일하게 한국에서만 발매되었습니다.
    복각도 한번도 안 된 것으로 알구요. 야~ 귀중한 앨범인데 음원이 어떤지 들어보고 싶네요~

    • Favicon of https://whitequeen.tistory.com BlogIcon 화이트퀸 2011.05.21 01:56 신고

      인증받은 앨범인 것은 처음 알았네요 ㅎㅎ 제 LP도 어서 디지털로 전환을 해야 할텐데, 해주실 분을 아직 찾지 못했습니다. 최근 10년간 틀지를 않아서 일단 잘 나올지조차 모르겠네요. 보관은 잘 했지만 말이죠 ^^

  • doorex 2013.07.11 12:11

    저도 이 음반, 깨끗한 상태로 소장하고 있습니다..ㅎㅎ

  • Favicon of http://lr.am/AkKurE BlogIcon 홍준호 2014.10.29 16:52

    저한테 파시죠. 저는 여전히 LP를 듣고 있는데.

  • BlogIcon 엄형택 2016.06.15 03:53

    안녕하세요?
    공연 당시 저는 중학교 2학년이었지요...
    흑백 TV로 이대공연 실황을 보고 몇번의 재방송을 빠짐없이 보다가 LP판을 구입했습니다...
    이사 중에 분실되었지요...
    자켓을 보니 옛 기억이 떠올라 가슴이 뛰는군요...
    수백번 이상 들어 곡도 외우고 아직도 귀에 생생합니다...
    귀중한 LP이니 방송국에 부탁해서 CD로 만들면 어떠한지요...
    모방송국 PD 국장이 친한 친구입니다...
    부디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 BlogIcon 엄형택 2016.06.15 03:54

    저의 연락처는 010-8628-3848입니다...

  • BlogIcon 엄형택 2016.06.15 03:56

    sariomrens@gmail.com으로 연락하셔도 됩니다...

  • Sue 2017.08.16 02:05

    저도 가지고 있었는데... 언제 잃어 버렸을까요. CD 로 만드셔서 판매하세요. 구입하고 싶어요.

  • 공장헌 2020.04.09 11:28

    대아음반에서 제작된 “미원”
    크리프 리야드 1969년10월16 내한공연 판을 지금도 가끔들으면 옛생각이 납니다.

  • 공장헌 2020.04.09 11:48

    LP 판을 소장하기가 그리쉽지않아요.
    저는 60여년을 판을모으고 아직까지 소중하게 보관하고있읍니다. 물론 많지는않지만 10.000장은 족히넘을겁니다. 판 한장한장마다 사연이 다있어요.
    지금은 흔하겠지만 (CD) 그래도 60 년동안 LP 만 고집하는 사람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