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큐슈여행

[구마모토] 직항은 처음. 여기저기 쏘다니며 즐긴 시내 여행 2018.12.29~2019.01.01보통 후쿠오카나 사가에서 들른 구마모토를 직항으로 오게 됐다. 2018년 마지막 날과 2019년 첫날을 이곳에서 보낼 수 있어 정말 좋았다. 구마몽이 반겨주는 공항 정말 작은 구마모토 공항 오랜만에 차 안 빌리고 남큐슈 레일패스를 끊었다. 가고시마에 갈 예정이기 때문에. 스이젠지 공원 역에 내려서 숙소로 가는 길. 날씨 좋고, 공기도 아주 좋다. 3일간 묵을 숙소인 마츠야 별관에 짐을 맡기고 점심식사를 하기 위해 바로 나왔다. 마츠야 별관 3일 숙박비는 34,440엔 숙소에서 도보 10분 거리에 있는 스이젠지 역. 열차가 자주 안 다녀서 시간을 잘 보고 가야한다. 요아스마치 스시로. 저 우니(성게알) 프로모션 깃발을 보고 얼마나 설렜는지. 시작부터 성게알 초밥 대잔치.. 더보기
[기타큐슈] 고쿠라 스시로, 보더라인 레코드 & 북오프, 아뮤 플라자 텐진 호르몬 이제야 정리하기 시작한 8월 기타큐슈 여행 사진들. 2박 3일 일정에 날씨도 상당히 더워서 찍은 사진이 적다. (이 사진은 새벽 5시 인천공항) 오랜만에 온 기타큐슈 공항. 정말 작다. 렌터카를 받고 숙소가 있는 곳으로 바로 이동 와카히사초 다하라 헤어 살롱 이번에 빌린 차량 리락쿠마 15주년 고쿠라 리버워크 시네마 8 점심식사는 고쿠라 스시로에서 한국에는 이만한 스시집도 드물기 때문에 더 빠져들게 되는 가성비 할로 데이 기타큐슈 빵 비주얼과 냄새에 약한 나에게 이건 고문이야 늘 감탄하게 되는 다양한 카레들 나를 유혹하는 컷 과일들 각트를 모델로 세운 감숙 바나나 (제품명은 프리미엄 감숙왕) 너무 궁금해서 먹어봤는데, 굉장히 깔끔하고 고급스럽다. 백화점 등에서 비싸게 파는 고급 과일 같은 맛 북오프도 빠.. 더보기
[미야자키] 모아이 석상이 있는 테마파크 산멧세 니치난, 경치가 아름다운 우도진구 미야자키를 대표하는 명소 중 하나인 산멧세 니치난에 도착 입장료는 성인 700엔이다. 생각보다 비싼 편이지만, 그만큼 관리가 잘 되고 있어 돈이 아깝다는 생각이 들지 않는다. 천천히 둘러보기에 좋다. 하와이안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는 것도 괜찮을 듯. 키즈 스퀘어 꽃과 나비를 만날 수 있는 미니 정원 비는 그쳤지만, 여전히 흐린 날씨가 아쉽다. 그래도 아름답다. 이스터 섬 장로회에서 유일하게 허가를 받아 실물 크기를 재현했다고 하는 일곱 개의 모아이 석상 사진을 찍어준 일본인 커플 (우도진구에서도 만남) 당나귀에게 직접 간식을 주는 것도 체험할 수 있다. 기념품을 파는 스토어 다음 코스인 우도진구에 도착 우도진구 입구 사람들이 사진을 많이 찍는 자리 파인 곳에 운다마가 들어가면 소원이 이루어진다고 한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