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16년 베스트

화이트퀸의 2016년 해외 베스트 앨범 40 올해 초에 음반은 딱 60장만 사겠다고 큰소리를 쳤는데, 오히려 작년보다 더 많이 샀다. 데이빗 보위와 킹 크림슨을 미치도록 들었으며, 아주 잔인한 한 해이기도 했다. 데이빗 보위, 글렌 프레이, 키스 에머슨, 프린스, 레너드 코헨, 그렉 레이크, 조지 마이클까지, 연이은 부고는 삶의 피로가 쌓인 나를 더 지치게 했다. 본 리스트는 많이 들은 앨범을 중심으로 40장을 골랐는데, 막판에는 빼는 게 더 힘들었을 정도로 좋은 앨범이 많았다. 1. David Bowie – Blackstar 데이빗 보위가 죽었다는 믿기지 않는 소식에 망연자실하며 집에 돌아오니, 택배가 와 있었다. 배송 지연으로 주말을 넘기고 받은 택배는 아이러니하게도 새 앨범 [Blackstar]였다. 머나먼 어딘가로 훌쩍 떠나버린 그를 그리워.. 더보기
해외 매체(롤링스톤, 스핀, 피치포크, NME, Mojo, Q, Uncut)들의 2016년 올해의 앨범 30 지난 11월부터 시작된 해외 주요 음악 매체들의 2016년 결산이 얼마 전에 끝났습니다. 미국의 롤링스톤(Rolling Stone), 스핀(Spin), 피치포크(Pitchfork), 영국의 모조(Mojo), 언컷(Uncut), 엔엠이(NME), 큐(Q) 등은 올해의 앨범을 공개하며 자신들만의 색깔(취향)을 드러냈죠. 매체별 톱 30을 소개합니다. 참고로 파란색은 저의 2016년 베스트 40에도 포함된 앨범입니다. 롤링 스톤(Rolling Stone) 2016년 베스트 30 01 Beyonce - Lemonade 02 David Bowie - Blackstar 03 Chance the Rapper - Coloring Book 04 Car Seat Headrest - Teens of Denial 05 Fra..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