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만여행

[대만여행] 국립 타이완 박물관, 용산사, 소금커피 58도씨, 쿠라 스시, 지아더 펑리수 최고기온 37도라는 어마어마한 더위에 지쳐 잠시 쉬러 왔다. 커피는 별로지만 전망은 끝내주는 카페. 신콩 미쓰코시 백화점 대만에도 있는 요시노야 국립 타이완 박물관에 도착 박물관 주변에 있는 은행(The Land Bank of Taiwan) 갤러리에도 볼 게 많았다. 개인적으로 이런 사진을 많이 찍고 싶었음 인파로 가득한 시먼역 젊은 친구들이 많이 보인다. 소금커피로 유명한 85도씨. 땀을 많이 흘려서 그런지 더 맛있었다. 대만에서 먹은 최고의 커피였음. 또 먹고 싶다. 국내도입이 시급함. 너무 더워서 팔도 탔구나. 대만에서 반드시 가봐야 할 곳으로 손꼽히는 아름다운 사찰 용산사 밤에 보면 더 아름답다고. 회전초밥 맛집으로 유명한 쿠라 스시. 대기가 엄청났지만, 기다리기로 했다. 1시간 이상 기다린 끝에.. 더보기
[대만여행] 보위 셔츠, 파이브 뮤직 & 차차 레코드, 마블 어벤져스 스테이션 대만여행 첫날부터 패션 아이템(?)을 뒤지느라 바빴다. 그냥 지나칠 수 없었던 보위 셔츠들. 가격이 너무 저렴해서 결국 다 샀다. 음반 덕질도 빠질 수 없지. 대만에서 처음 방문한 음반점은 파이브 뮤직이었다. 대만에서 만난 아노니! 콜드플레이 데드풀 사운드트랙 보위 얼굴 때문에 구매욕 상승하는 '지구에서 떨어진 사나이' 사운드트랙 일본 아티스트 음반을 싸게 구매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Since 1976이 눈에 띄는 차차 레코드 확실히 파이브 뮤직보다 더 마니아 취향이고, 팝의 비중도 높다. 프랭크 사운드트랙. 이 앨범은 어디서든 비싸구나. 데이빗 보위 라이브 앨범은 마침 세일 중이라 여기서 구매했다. 체스터 베닝턴.... 언컷 보위 커버. 해외 잡지도 한국보다 훨씬 싸다. 예정에 없던 마블 어벤져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