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소울어사일럼

전성기의 활기를 찾은 앨범, 소울 어사일럼(Soul Asylum)의 'Delayed Reaction' 01 Gravity 02 Into the Light 03 The Streets 04 By the Way 05 Pipe Dream 06 Let's All Kill Each Other 07 Cruel Intentions 08 The Juice 09 Take Manhattan 10 I Should've Stayed in Bed Exclusive Best Buy Edition Bonus Tracks 11 Leave This Town 12 Time Will Tell 13 Your Generation 14 Good Morning Good Morning 수많은 좌절을 겪었지만, 쉽게 쓰러지지 않았다. 라우드 패스트 룰즈(Loud Fast Rules)란 이름으로 1981년에 결성된 소울 어사일럼(Soul Asylum).. 더보기
Soul Asylum - After The Flood (2004) 1 SCHOOL'S OUT 2 MISERY 3 BLACK GOLD 4 SEE YOU LATER 5 WITHOUT A TRACE 6 LOSIN' IT 7 SOMEBODY TO SHOVE 8 JUST LIKE ANYONE 9 THE TRACKS OF MY TEARS 10 RUNAWAY TRAIN 11 WE 3 12 I KNOW 13 SEXUAL HEALING 14 THE GAME 15 I CAN SEE CLEARLY NOW 16 BLACK STAR 17 TO SIR WITH LOVE 18 RHINESTONE COWBOY LIVE FROM THE GRAND FORKS PROM, JUNE 28, 1997 - 소박함과 정직함, 강한 신념으로 뭉친 영혼의 안식처 정규 5집이 되는 GRAVE DANCERS UNION.. 더보기
Soul Asylum - Candy From A Stranger (1998) 1 Creatures Of Habit 2 I Will Still Be Laughing 3 Close 4 See You Later 5 No Time For Waiting 6 Blood Into Wine 7 Lies Of Hate 8 Draggin' The Lake 9 New York Blackout 10 The Game 11 Cradle Chain - 밝고 소박해지며, 메인 스트림과도 멀어지다. 지난 두 장의 앨범으로 나는 Soul Asylum에 완전히 매료되었다. 그들의 이름에서는 아름다운 빛이 보였으며, 수줍은 짝사랑과도 같은 밴드였다. 따라서 또 다시 3년만에 공개된 신작에 대한 기대가 유달리 컸다. 한창 잘나가는 밴드의 화려함을 느낄 수 없던 그들의 신작 타이틀은 'Candy From A Stran.. 더보기
Soul Asylum - Let You Dim Light Shine (1995) 1 Misery 2 Shut Down 3 To My Own Devices 4 Hopes Up 5 Promises Broken 6 Bittersweetheart 7 String Of Pearls 8 Crawl 9 Caged Rat 10 Eyes Of A Child 11 Just Like Anyone 12 Tell Me When 13 Nothing To Write Home About 14 I Did My Best - 메인 스트림에 본격적으로 진입, 더 큰 원을 그리다. 밴드는 대중과 매스컴의 고른 찬사를 받은 전작 'Grave Dancers Union'에 이은 3년만의 신작 'Let Your Dim Light Shine'을 공개하게 된다. 지난 앨범의 '성공'으로 인한 '성장' 또한 있었던 만큼, 모든 것이.. 더보기
Soul Asylum - Grave Dancers Union (1992) 01 Somebody to Shove02 Black Gold03 Runaway Train04 Keep It Up05 Homesick06 Get on Out07 New World08 April Fool09 Without a Trace10 Growing into You11 99%12 The Sun Maid 오랜 무명 시절을 거쳐 세상의 빛을 본 지성파 밴드 1984년 소규모 레이블에서 데뷔 앨범을 발표한 이래 총 4장의 앨범을 발표했으나 상업적인 성공과는 거리가 멀었고, 밴드는 진지하게 해산을 생각하며 멤버들도 연습을 하지 않는 등 내리막길을 걷던 때가 있었다. 그 분위기에서 데이빗 퍼너는 기존의 거친 작곡 방식을 모두 버리고 어쿠스틱 기타를 전면에 내세운 정직한 소리를 만들었다. 그렇게 완성된 공식적인 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