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보헤미안 랩소디

프레디 머큐리의 음악, 언어, 영상을 한데 모은 박스 세트 'Never Boring' 10월 발매 지난 9월 5일, 퀸(Queen)은 공식 사이트를 통해 프런트 맨으로 눈부신 존재감을 보여준 프레디 머큐리(Freddie Mercury)의 73번째 생일을 축하했다. 그와 더불어 프레디의 음악, 언어, 영상을 한데 모은 박스 세트 [Never Boring]을 10월 11일에 공개한다고 밝혔다. 10억 달러에 가까운 흥행 수익을 기록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이후 처음 공개하는 프레디 솔로 컬렉션에는 그의 음악적 재능과 열정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정식으로 발표한 솔로 앨범은 두 장이 전부라 기록이 많지 않고 유명세도 덜하지만, 퀸에서 할 수 없었던 다양한 시도들이 꾸준히 재조명되고 있다. 세 장의 시디에 담긴 음악들은 모두 새로운 버전이다. [Never Boring]은 새로운 컴필레이션으로 ‘The Gr.. 더보기
화이트퀸의 퀸(Queen) 컬렉션 4 – 퀸 관련 서적, 잡지 등 화이트퀸의 퀸 컬렉션 4탄은 퀸 관련 책들과 잡지입니다. 5년 전부터 정리한다고 사진을 찍었는데, 이제야 마무리하네요. 책을 하나하나 찍는 건 도저히 엄두가 안 나 최근에 나온 책 몇 권만 상세 이미지가 있습니다. (몇 년간 모은 사진이라 일부 중복되는 책이 있네요) 첫째 줄 - The Freddie Mercury Tribute (프레디 머큐리 추모 공연 화보) - Queen : A Magic Tour (퀸 매직 투어 화보) - The New Visual Documentary by Ken Dean (1971년부터 1992년까지의 모습을 담아낸 비주얼 북) - Record Hunter (Vox 매거진 1992년 2월호 별책부록) 둘째 줄 - Freddie Mercury : The Long Goodbye -.. 더보기
일본 음악 잡지 뮤직 라이프(Music Life) 퀸 특집 임시 증간호 4권 복원 소식 + 최근에 나온 책들 퀸의 일본 공연을 다룬 음악 잡지 '뮤직 라이프(Music Life)' 임시 증간호 4권이 복원되었습니다. 처음 일본에 방문한 1975년, 두 번째 방문인 1976년, 큰 규모의 투어를 펼친 1979년, 플래시 고든 발매 직후인 1981년까지 모두 광고 페이지를 제외한 나머지가 원본 그대로 복원되었다고 합니다. 이 책들은 신코 뮤직 사이트(http://shinko-music-shop.com/?pid=140098327)와 행사장에서만 판매하며 특별 부록도 함께 제공한다고 합니다. 규격은 A4 사이즈이며 4권 세트 가격은 9,720엔입니다. 세트 구성 1975년 10월 임시 증간호 - 퀸 특집 (104페이지)첫 일본 공연 밀착 취재. [A Night At The Opera] 레코딩 세션이 있던 리지 팜 스튜.. 더보기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퀸 소식 업데이트 (내한공연 떡밥 추가) 1. 제76회 골든 글로브 시상식 (2019년 1월 6일) '보헤미안 랩소디' 최우수 작품상, 라미 말렉 남우 주연상 수상. 아래는 수상 소감 일부 “정말 감동적입니다. 심장이 튀어나올 것 같아요. 훌륭한 배우분들과 같은 자리에 있다는 것 자체가 영광입니다. 영화를 완성하기 위해 노력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합니다. 브라이언 메이, 로저 테일러는 음악과 세계관이 확고했어요. 그리고 프레디 머큐리, 이 상은 당신이라는 멋진 존재가 있어서 가능했어요. 당신은 제 삶에 환희를 안겼어요.” 2. 제25회 미국 배우 조합상 (2019년 1월 27일)라미 말렉 남우 주연상 수상. 아래는 수상 소감 일부 “영화 관계자 여러분, 영화 속 모든 장면이 저에겐 정말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퀸, 프레디 머큐리에게도 .. 더보기
약 80일간 경험한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퀸 열풍 그리고 기현상 ‘보헤미안 랩소디’ 개봉 이후 그와 관련한 기사 작성, 블로그 포스팅을 전혀 안 했다. 현명한 선택이었다. 2018년 한국의 모든 매체가 퀸으로 본전을 뽑으려는 거 같았으니까. 내가 기사를 쓰는 매체에도 퀸 관련 기사가 30개 이상 올라왔고 주변 사람들은 티브이, 라디오, 기타 행사 출연으로 정신없었다. 어디에도 나설 생각이 없었던 나는 아카이브 같은 존재로 주변인들에게 이런저런 ‘낡은 자료’만 제공했다. 이 포스팅 역시 정식 기사가 아니며, 지금까지의 아무 말 대잔치를 하나로 엮은 것이다. 이제 슬슬 열풍이 식을 때인 것 같아 시작한 일종의 정리.1. 예상은 다 틀렸다. ▲ 영화 개봉 전에 찍은 홍보물. 이때만 해도 그렇게 잘될 영화가 아닌데 홍보를 아주 열심히 한다고 생각했다.10월 31일에 개봉한 .. 더보기
2018년 9~10월에 본 영화 열 편 (서치, 리즈와 파랑새, 스타 이즈 본 외) 서치 ★★★★ 8시대에 맞는 참신한 스릴러. 떡밥을 꽤 많이 던져줬는데, 대부분 받아먹지 못한 게 조금 아쉽다. 영화 초반부는 ‘업’이 생각나서 더 뭉클했음. 카메라를 멈추면 안 돼! ★★★★ 8정말 기발하게 웃겼다. 컬트적 인기를 누릴 수밖에 없는 운명의 영화 베놈 ★★★ 6이토록 귀여운 빌런이라니. 어처구니없는 구석이 많은데, 나름의 재미가 있다. 곰돌이 푸 다시 만나 행복해 ★★★☆ 7원제는 크리스토퍼 로빈. 곰돌이 푸를 보며 자란 어른들을 위한 힐링 동화 리즈와 파랑새 ★★★☆ 7백합 좋아하는 사람들이 꼭 봐야 할 애니메이션. 원작을 모른 채로 봤는데도 재밌고 기억에 남는다. 퍼스트 맨 ★★★☆ 7화려한 볼거리를 기대했다면 실망, 닐 암스트롱의 삶과 고뇌를 깊게 들여다보고 싶었다면 만족할 작품 스.. 더보기
퀸(Queen) 관련 책 출시 소식 정리 예상보다 더 빠르게 출판업계가 움직이고 있습니다. 알라딘에서는 퀸 관련 책들을 모은 광고 메일까지 발송했네요. 보헤미안 랩소디 인기에 편승한 피아노 악보집은 무려 네 권이나 출시됩니다. 악보 시장은 역시 치열하군요. 이러다 ‘보헤미안 랩소디 경제학’, ‘퀸 노래로 시작하는 영국 영어’, ‘프레디 머큐리 성공의 50가지 비밀’ 같은 책도 나올 기세입니다. (농담) ‘밥 딜런 노벨상 시절’처럼 급조한 책도 나올 때가 됐는데, 검증된 책들의 번역본이 먼저 나올 것으로 보여 기쁩니다. 내년 초에 발매될 퀸 관련 책은 일단 3권이네요. 1. 보헤미안 랩소디 공식 인사이드 스토리북원제는 [Bohemian Rhapsody: The Official Book of the Movie]로 원서를 구매할 예정이었는데, 이렇게.. 더보기
2018년 11월 24일 영부인 밴드 프레디 머큐리 추모공연 후기 *어르신들 계신 카페에도 올리는 게시물이라 말투가 조금 공손(?)합니다. 오랜만에 영부인 밴드의 지난 자료들을 정리하면서 2011년 이후 제 시계가 멈췄다는 걸 알게 됐어요. 퀸에 소홀했던 해는 없지만, 사람들과 멀어졌죠. 감당할 수 없이 바빴던 몇 년을 보낸 이후 시간이 더 흘렀고 어느덧 8년이 다 되어간다는 걸 모르고 살았습니다. 공연장에서 오랜만에 만난 반가운 분들에게 가장 많이 들은 이야기는 “살아있었네?”였어요. 솔직히 조금 뜨끔했죠. 하지만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흥행이 저를 공연장으로 이끌었다는 이야기는 사실이 아닙니다. ㅎㅎ 제가 영화 흥행으로 얻은 선물은 새로운 퀸 팬들이 아닐까 싶어요. 퀸알못이던 회사 동료 한 명도 싱어롱 3차를 찍는다고 하니, 말 다 했죠. 영화의 힘은 무시할 수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