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쿄여행

[도쿄] 가구라자카, 요요기, 신주쿠로 이어지는 산책 도쿄 여행의 또 다른 즐거움 중 하나는 새로운 곳을 산책하는 것. 특별한 계획 없이 아침 일찍 일어나 이다바시역에 도착했다. 이다바시역. 이곳은 와세다 대학과 가까워서 더 많이 알려졌다. 역 주변에 있는 제법 커다란 서점에 들렀다. 기념촬영(?) 오아시스라는 이유만으로... 가구라자카 골목을 걷다보니 어느덧 점심시간. 참고로 가구라자카는 존 레논이 많이 찾았던 곳으로도 유명하다. 맛집 앞엔 벌써부터 사람들 줄이 가득 유명한 카나야 호텔 베이커리. 1873년이면 140년이 넘었다는 얘기. 정말 놀랍다. 아기자기한 상점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맛있어 보이는 튀김을 팔고 있다. 햄스터가 또 침 흘림 여긴 가구라자카 역 이런 분위기의 골목을 걷는 게 즐겁다. 점심은 미슐랭 가이드에도 소개된 프렌치 레스토랑 .. 더보기
[도쿄] 아키하바라 돈키호테, 우에노 아메요코 시장, 나나스 그린티 숙소에서 가까운 아키하바라 돈키호테. 역시 덕후의 성지라 돈키호테도 예사롭지 않다. 종류가 더 다양해진 호로요이. 한국에도 마니아들이 있어 고가에 팔리고 있다. (일본에서는 아주 싸게 살 수 있음) 아키하바라역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덕후들 다시 찾은 우에노 오늘은 한국 남대문시장과 닮은 아메요코 시장을 구경 그냥 지나칠 수 없었던 멜론. 역시 꿀맛 사람이 많아도 혼란스럽지 않다. 쇼핑보다는 먹거리가 더 흥미진진 시장과 안 어울려 보이는 닥터 마틴 다양한 메뉴! 시장 구경을 마치고 우에노역 주변에 있는 빵집에 잠시 들름 귀여워서 더 사고 싶은 빵들 그냥 지나칠 수 없는 북오프 점심식사는 이미 수없이 방문했던 나나스 그린티에서! 그리웠음 잊을 수 없는 특유의 향과 깔끔한 맛. 우동과 덮밥 아이스 말차 라떼.. 더보기
[도쿄] 츠기지 시장, 아사쿠사 센소지, 스카이 버스 도쿄 오다이바 야경 코스 우에노 동물원 구경을 마치고 도쿄의 대표적인 어시장인 츠기지 시장으로 가는 길 여기저기서 볼 수 있는 스시잔마이 광고 시장을 구경하면서 유명한 계란말이도 무료로 시식 늦은 점심이라 유명한 집은 포기하고, 역시 꽤 유명한 스시잔마이에서 식사를 하기로 결정! 손님이 꽤 많다. 다양한 런치메뉴가 있는데, 이 집은 참치가 진리라는 것을 먹으면서 깨달음 참치가 너무 맛있어서 다른 녀석들은 평범하게 느껴짐. 연어알은 실망 입에서 살살 녹는 참치 뱃살 짧은 시장 구경 + 식사를 마치고 다음 코스인 아사쿠사로 이동 많은 사람이 기념촬영을 하는 가미나리몬 기념품과 간식을 파는 거리. 밝은 대낮에 구경한 것은 처음이다. 한국인과 중국인이 많아서 그런지 명동에 온 것 같았음 반드시 들러야 할 곳으로 손꼽히는 센소지 센소지까.. 더보기
[도쿄] 덕후들의 좋은 쉼터 아키하바라 슈퍼호텔, 정겨운 우에노 동물원 이제 공연을 볼 때 주로 찾는 도쿄. 늦은 밤 JAL의 맛있는 기내식을 먹으며 하네다 공항에 도착했다. 하네다 공항에서 모노레일을 타고 바로 숙소로~ 늦은 밤 도쿄 지하철은 서울과 비슷하다 3일간 묵을 슈퍼 호텔에 도착! 맛있는 무료 조식. 평소 아침을 잘 먹지 않더라도 일본 호텔 조식은 꼭 드셔보길. 커피도 한잔 마시고 호텔 밖으로 나왔다. 오늘의 첫 행선지는 도쿄 노숙자가 다 모여 있다는 우에노 전 세계 덕후들의 모이는 아키하바라 거리. 아키하바라역은 호텔에서 도보 10분 거리 역에 도착 (순간이동은 아니지만) 금방 도착한 우에노역 선생님 말씀을 아주 진지하게 듣고 있는 일본 학생들 우에노 동물원에 도착! 입장료는 성인 600엔. 일본 최초의 동물원인 이곳을 드디어 구경하는구나. 멀리서만 볼 수 있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