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Year-end

화이트퀸의 2015년 베스트 노래 (국내 + 해외) 50선 2015년에 즐겨 들은 노래를 골라봤습니다. 국내 뮤지션 앨범을 많이 듣지 못해 아쉬웠던 한해였지만, 운 좋게 훌륭한 노래들을 찾아 들었다는 생각이 듭니다. 참고로 특별히 추천하고 싶은 곡은 유튜브 링크를 걸었습니다. 2015년 국내 베스트 노래 (가나다순) 1 가을방학 - 난 왜 가방에서 낙엽이 나올까 2 구남과여라이딩스텔라 - 노인생각 3 검정치마 - Hollywood 4 김반장 - Drum 5 김연우 - 만약에 말야 6 김창완 밴드 - 노란리본 7 나희경 - Acaso (With Ivan Lins) 8 노라조 - 니 팔자야 9 로로스 (Feat. 이승열) - Time 10 루시드 폴 - 4월의 춤 11 바이 바이 배드맨(Bye Bye Badman) - Young Wave 12 불나방 스타 쏘세지 클.. 더보기
해외 매체(모조, 롤링스톤, NME, Q, Spin, 피치포크 등)들의 2015년 베스트 앨범 30 해외 매체들의 2015년 베스트 앨범 30 NME 1. Grimes - Art Angels 2. Kendrick Lamar - To Pimp A Butterfly 3. Jamie XX - In Colour 4. Wolf Alice - My Love Is Cool 5. Tame Impala - Currents 6. Chvrches - Every Open Eye 7. Lana Del Rey - Honeymoon 8. Foals - What Went Down 9. The Maccabees - Marks To Prove It 10. Unknown Mortal Orchestra - Multi-Love 11. Kurt Vile - B'live I'm Goin' Down 12. A$Ap Rocky - At.Long...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4년 해외 베스트 앨범 30 바쁜 일상에 치여 여유를 잃으면 자연스레 음악 감상도 소홀해지기 마련인데, 나는 반대의 결과가 나왔다. 음악을 통해 위로를 받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절실했고, 그 절실함은 틈틈이 음악을 듣는 노력으로 이어졌기 때문이다. 작년까지만 해도 (거의 100%) 음반만을 고집했지만, 이제 음원을 사는 융통성(?)도 생겼다. 물론 만족도는 음반의 10분의 1도 채 되지 않지만 말이다. 올해는 정말 줄이겠다고 다짐했던 ‘음반 구매’는 결국 100장을 가뿐히 넘기며 보기 좋게 실패(!)로 끝났다. 지금부터 소개할 리스트는 지극히 개인적인 것으로 앞서 올린 국내 베스트 앨범처럼 그냥 가볍게 봐주셨으면 좋겠다. 참고로 일부 앨범 소개는 다른 매체에 썼던 글을 가져오기도 했다. 1 Beck - Morning Phase 2..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4년 국내 베스트 앨범 10 + 노래 20 국내 음악으로 이런 리스트를 완성할 수 있을 줄 몰랐다. 열심히 찾지 않아도 될 만큼 좋은 음악이 넘쳤고, 반가운 컴백도 많았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100% 개인 취향으로 만든 리스트니 참고만 해주시길. ㅎㅎ 앨범 (가나다순) 김추자 - It`s Not Too Late 로로스 - W.A.N.D.Y 말로 - 겨울 그리고 봄 빅베이비드라이버 - A Story Of A Boring Monkey And A Baby Girl 서태지 - Quiet Night 양희은 - 2014 양희은 이소라 - 8 장기하와 얼굴들 - 사람의 마음 전인권 밴드 - 2막1장 토이 - Da Capo 노래 (가나다순) 10cm - 스토커 가을방학 - 종이우산 게이트 플라워즈 - Live In A Lie 김동률 - 내 마음은 김바다 - .. 더보기
가디언,모조,메탈해머,언컷,롤링스톤,케랑,피치포크,Clash,NME,Q,Spin의 2013년 베스트 앨범 Guardian 1. Kanye West - Yeezus 2. John Grant - Pale Green Ghosts 3. Daft Punk - Random Access Memories 4. Vampire Weekend - Modern Vampires of the City 5. James Blake - Overgrown 6. Disclosure - Settle 7. Kelela - Cut 4 Me 8. John Wizards - John Wizards 9. Janelle Monáe - The Electric Lady by 10. My Bloody Valentine - m b v Mojo 1. Bill Callahan - Dream River 2. Daft Punk - Random Access Memori..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2년 해외 베스트 앨범 30 음악 평론가들은 연말마다 여러 매체에서 실시하는 연말 결산에 참여한다. 팝을 소개하는 매체는 온라인/오프라인을 통틀어도 손으로 셀 수 있을 만큼 적은 게 현실이지만, 좋은 음악을 소개하는 즐거움까지 적어진 것은 아니다. 그 즐거움에 동참하는 나는 연말 결산을 위해 연초부터 꾸준히 리스트를 업데이트했던 엑셀 파일을 열어보고, 구입한 음반들을 책상 한구석에 쌓아둔다. 그리고 해외 음악지들의 연말 결산도 살펴본다. 빼먹은 앨범과 노래는 없는지, 순위 산정이 잘못된 것은 아닌지를 다시 꼼꼼하게 살펴보고 올해의 베스트를 완성한다. 그렇게 완성된 결과를 넘긴 뒤에는 늘 아쉬움이 생기지만 마음은 홀가분하다. 2012년 팝 음악계는 ‘노장 아티스트들의 깊이가 돋보였던 해’라는 문장으로 정리하고 싶다. 레너드 코헨(Le..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2년 국내 베스트 앨범 5 + 베스트 노래 10 화이트퀸의 2012년 국내 베스트 앨범 5 5 게이트플라워즈 - Times 굵직하고 묵직한 록 앨범. 제대로 몸을 푼 게이트플라워즈 4 무키무키만만수 - 2012 “훌륭하다 vs 형편없다”, “음악이다 vs 음악이 아니다”라는 식의 원시적 논란을 부른 앨범. 10년 후에도 듣게 될 것 같은 ‘아주 흥겨운 대중음악’ 3 이이언 - Guilt-Free 완벽하게 설계된, 기묘한 아름다움이 넘치는 앨범 2 이영훈 - 내가 부른 그림 조용히 젖어들 수 있는 담백한 음악들 1 9와 숫자들 - 유예 계절, 그리고 정서와 완벽하게 일치했던, EP와 정규작 사이에 위치한 앨범 화이트퀸의 2012년 국내 베스트 노래 10 10 싸이 - 강남스타일 미국 2위, 영국 1위라는 성과만으로도 2012년 베스트에 넣을 자격은 충분.. 더보기
화이트퀸의 2011년 재발매 앨범 Best 5 (해외) Anniversary Edition, Deluxe Edition 같은 ‘검증된 앨범들의 업그레이드 버전 발매’가 늘어나면서 이런 결산도 가능하게 됐습니다. 2009년의 비틀즈(The Beatles), 롤링 스톤즈(The Rolling Stones)의 리마스터를 시작으로 저도 이 시리즈(?)의 무서움을 느꼈고, 2010년 존 레논(John Lennon)에 이어 2011년에 저를 강하게 유혹한 건 퀸(Queen)과 핑크 플로이드(Pink Floyd), 스웨이드(Suede)였습니다. 이와 같은 전작 시리즈 외에도 괜찮은 재발매가 많았던 2011년, 개인적으로 반가웠던 (결국 샀던 앨범 또 사게 만든) 앨범 5장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05. Suede - Dog Man Star (Deluxe Edition)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