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

2008년 7월 4일 자우림 공연장에서

특별한 후기를 남기고 싶은 생각은 없고, 김윤아는 이제 팬들의 지하철 막차 시간을 챙겨주더라.
자우림 공연만 3번째 보는 것이다. 같이 간 녀석은 게스트 크라잉 넛에 더 열광했다.